• 최종편집 2021-09-28(화)
 

봉산면 새마을협의회(회장 이병영, 부녀회장 박애자)는 27일 봉산면 신암리 휴경지에 감자밭을 조성했다.

 

새마을협의회원 40여명은 이른 아침부터 신암리 황악예술체험촌 옆 휴경지에 배추를 파종하여 배추밭을 조성했다. 이날 심은 배추는 김장철을 앞둔 즈음 수확하여 관내 독거노인과 결손가정 등 겨울나기가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나눌 계획이다.

나눔을 준비하는 배추밭 조성-봉산면(사진2).jpg

새마을협의회장은 “모두 모여 흘린 땀방울이 이웃에게 온정으로 베풀어질 것을 생각하면 뿌듯하고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따뜻한 이웃과 함께하는 따뜻한 봉산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조수만 면장은 “농사일로 바쁘신데도 불구하고 뜻깊은 일에 참여해주신 새마을협의회 회원들께 감사드리며, 올해도 「Happy together 김천」 운동을 통해 더 따뜻하고 단결된 봉산면을 만들 수 있도록 다 같이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봉산면 새마을협의회, 휴경지 활용한 배추밭 조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