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9-28(화)
 

포항시는 1일 오천읍 행정복지센터에서 51만 인구 회복을 위한 포항사랑 주소갖기 운동 군부대 활성화를 위한 민․관․군 간담회를 가졌다.

210901 포항시, 연내 51만 인구 회복 위한 주소갖기 운동 민관군 간담회 가져 (2).jpg

이날 간담회에는 해병대 제1사단, 해군6항공전단 교육훈련단, 군수지원단, 포항항만방어대대 실무자들과 관할 오천읍, 청림동 이통장들이 참석해 하반기 주소갖기 운동의 대대적인 동참에 뜻을 모았다.

   

이 자리에서 하반기 군부대 인사이동 시 미전입 부대원을 대상으로 반드시 주소를 이전할 수 있도록 협조를 구했으며, 전입지원금 30만 원, 부대 실적지원금 등의 전입 인센티브를 통한 적극적인 홍보를 부탁했다.

 

특히, 오천읍, 청림동 행정복지센터는 신고절차를 간소화하고 야간 전입창구 운영(평일 오후 7시까지 연장) 등 전입활성화를 위해 부대에 편의를 제공할 방침이다.

 

해병대 제1사단의 경우 상반기 동안 총 133명이 포항시로 전입하는 실적을 거둬 660만 원 정도의 실적지원금이 부대 내 부대원의 복지향상을 위해 쓰였다.

   

손종완 자치행정과장은 “하반기에도 전입 인센티브와 군부대 협조를 통해 미전입 부대원들이 포항시로 전입할 수 있도록 추진해나갈 것이다”며, “연내 인구 51만 회복을 달성할 수 있도록 다각도로 하반기 주소갖기운동 활성화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포항시, 연내 51만 인구 회복 위한 주소갖기 운동 민․관․군 간담회 가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