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5(토)
 

영덕군은 풍요로운 수산자원을 조성하고 어업인들의 소득증대를 도모하기 위해 29일과 30일 이틀간 부경리대부리대진리 등 관내 마을어장 3곳에 어린 전복 9만미를 방류했다.

사본 -2_사진자료(23.03.30)_영덕·포항 접경지 어린 전복 합동 방류-해양수산과.jpg

이번에 방류한 어린 전복은 경상북도 수산자원연구원에서 생산한 유전적 다양성이 확보된 각장 3.5cm의 건강한 우량종자로어촌계 잠수사들이 직접 암초가 많고 해조류가 풍성한 곳에 안전하게 안착시켜 최대 9cm의 건강한 성체로 자라게 된다.

 

특히이번 방류는 영덕군과 포항시가 각각 두 지자체의 경계 지점인 영덕군 부경리와 포항시 지경리에서 합동으로 시행해 그 효과가 극대화될 것으로 기대되며두 지자체는 앞으로도 바다 생태계 복원과 수산자원 증대를 위해 긴밀한 협력관계를 유지키로 했다.

 

정상호 해양수산과장은 방류한 어린 전복이 튼실히 자라 어업인들의 소득증대와 국민들의 먹거리 확보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 “우리 군이 자랑하는 맑고 깨끗한 바다와 그곳에서 나는 고품질의 수산물을 최고의 미래가치로 여겨 건강하고 풍요로운 바다 생태계를 조성하고 이를 유지하기 데 온 힘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영덕군은 바다 환경에 위협이 되는 해적생물을 구제하거나 불법 해루질을 감시하기 위해 마을어장 지킴이 사업을 추진함으로써 마을어장의 수산자원을 효율적으로 보호·관리하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영덕·포항 접경지 어린 전복 합동 방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