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2(월)
 

영주시는 식사 문화 개선을 위하여 오는 10월 말까지 ‘2023년도 안심식당’ 50개소를 모집한다.

사본 -영주-5-안심식당 스티커.jpg

신청 대상은 일반 식사를 제공하는 일반·휴게음식점으로 식사 문화 4대 실천과제인 덜어먹기 가능한 도구 비치 및 제공 위생적인 수저관리 종사자 마스크 착용 매일 소독 2회 이상의 요건을 충족하는 음식점이다.

 

안심식당에는 지정 스티커와 15만원 상당의 실천과제 이행에 필요한 위생용품이 지원되며 네이버 등 인터넷 포털 사이트에 농림축산식품부 지정 안심식당으로 등록되는 등의 홍보 효과도 누릴 수 있다.

 

신청을 희망하는 영업자는 시 보건소 보건위생과에 방문하거나 시 홈페이지 공지사항 신청서를 작성해 전자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시는 신청이 접수되면 20일 이내에 현장 점검을 진행해 실천과제 이행여부를 확인 후 지정을 결정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안심식당 지정업소에 대해 수시로 4대 개선과제 이행여부를 점검할 예정이다. 덜어먹기 등 위생적인 식문화 확산을 통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식당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영주시는 2020년부터 현재까지 안심식당 227개소를 지정·운영하고 있으며,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 안심식당 기초지자체 평가에서 전국 1위를 달성하며 식품정책 역량을 인정받았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영주시, 안심식당 50개소 추가 모집…10월말까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