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2(월)
 

경북 영주시 가흥신도시와 구도심을 잇는 도로와 교량이 추가로 개설된다.

사본 -영주-1-1 가흥신도시~세무서사거리 연결도로.교량 노선도.jpg

시는 총사업비 470억원을 투입해 가흥신도시와 세무서사거리를 연결하는 1.06km(도로 폭 20m, 교량 280m, 왕복 4차선) 규모의 도로개설 사업을 확정하고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착수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가흥택지 준공 이후, 교통 체증이 심각해지고 있는 가운데 가흥공원개발사업 일환으로 LH(한국토지주택공사) 가흥 공공지원민간임대아파트 공급이 확정돼 교통량 분산을 위해 추진된다.

 

현재 서천을 가로지르는 교량은 서천교, 영주교, 가흥교, 가흥24곳이다. 영주교와 가흥교는 아파트와 다세대주택이 밀집한 가흥신도시와 직접 연결된 교량으로 폭이 협소해 출퇴근 시 극심한 정체를 빗고 있다.

 

이 도로가 개설되면 영주교와 가흥교 일대 교통량을 우회시키는 분산효과를 가져와 도심 교통흐름을 획기적으로 개선함은 물론 구도심 활성화로 균형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시는 상반기 중 착수보고회를 개최,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기본 및 실시계획에 반영하고 교량은 은은한 야간 경관조명을 설치해 서천의 또 하나의 볼거리로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LH(한국토지주택공사)와 영주 가흥공공지원 민간임대아파트 공급 구간에 대한 사업비 분담 협의를 계속하면서국토교통부 사업 공모를 통해 국비 확보에도총력을 다 할 예정이다.

 

박남서 영주시장은 구도심·신도시 연결도로가 추가 개설되면 교통정체 해소는 물론 영주시 전체 균형발전이 가능해져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도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영주시, 구도심‧신도시 연결도로 추가개설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