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9(목)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농촌고령화와 인건비 상승으로 인한 인력부족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2024년도 외국인 계절근로자 455명을 도입할 예정이다.

03의성군제공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jpg

올해는 외국인 계절근로자 총 256명(MOU 161명(공공형포함), 결혼이민자 95명)이 입국하여 관내 일손 부족 농가에 큰 도움을 주었다.「2024년 상반기 외국인 계절근로 프로그램」 접수결과 MOU(공공형 포함) 형식으로 236명, 결혼이민자친척 초청 형식으로 219명, 총 455명이 신청하였다. 이에 따라 내년에는 올해에 비해 2배가량의 외국인 계절근로자들이 입국할 예정이다.

 

한편, 군은 12월 6일에 2024년 외국인 계절근로 프로그램 설명회를 개최하여 결혼이민자 친척 초청 신규 신청 농가를 대상으로 비자 발급에 필요한 제출 서류 등을 안내하고, 12월 8일까지는 MOU 방식 신청 농가를 대상으로 표준근로계약서 등 서류를 접수하며 본격적으로 내년도 계절근로자 비자 심사 준비에 들어간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농촌지역 고령화에 따른 일손 부족 현상이 해가 거듭될수록 심화되고 있다.”라며, “올해 계절근로자 고용 농가의 만족도가 높아 내년도 수요가 크게 확대된 만큼, 제도를 잘 활용하여 적시 인력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의성군, 2024년 외국인 계절근로자 450여명 도입 예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