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5(월)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2월 14일을 시작으로 12월 30일까지 치매중증화 예방 및 가족의 돌봄 부담 경감을 위해 치매 환자 쉼터 늘 봄날 인지 교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01의성군제공 늘봄날 인지교실 (2).jpg

늘 봄날 인지교실은 의성군 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경증치매환자 대상이며, 장기요양 미신청자ㆍ미이용자, 인지지원등급자를 포함해 매주 월, 수, 금 오전 9시부터 12시까지 주 3회로 운영된다.

01의성군제공 늘봄날 인지교실 (1).jpg

치매환자쉼터는 치매중증화 예방을 위해 전문적인 인지 중재 프로그램과 낙상 예방을 위한 근력 강화 운동, 의성군 금봉산 자연 휴양림과 고운사 등지에서 맨발로 걷는 산림 치유 프로그램‘맨발로 걷고, 숲에서 놀고, 건강 찾고’와 치유농업사가 진행하는 치유 농업 프로그램 은빛 그린푸드‘텃밭에 다있다’로 운영되며, 특히 텃밭에서 수확한 채소는 다양한 요리 시간을 통해 인지 건강 개선과 신체 활력 증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의성군 치매안심센터는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이동 편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더 많은 치매 환자가 환자 쉼터를 이용해 사회적 교류 증진과 외로움을 방지하도록 하고, 가족의 돌봄 부담을 덜어 주는데 기여하고자 한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치매 어르신과 가족이 안심하고 편안하게 돌봄을 받을 수 있도록 치매환자쉼터 운영의 중요성을 강조하며“의성군은 치매가 있어도 내가 살던 지역에서 편안한 노후를 영위할 수 있는 「치매 안심 의성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의성군 치매환자쉼터, 늘 봄날 인지 교실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