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5(월)
 

대구 남구는 지역 내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지난 2월 21일 남구보건소 공무원 교육을 시작으로 11월까지 남구청 및 13개동 행정복지센터 전 공무원과 지역 주민 950명을 대상으로 응급처치 교육을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보도자료(240226(보건)대구 남구 직원대상 심폐소생술 교육 실시).jpg

 

남구는 지난 2016년 13개 동 행정복지센터에 자동심장충격기(AED)를 설치하고 매년 주민들과 관리자 등을 대상으로 응급처치교육을 실시해 오다가 올해는 남구청, 보건소, 13개동 행정복지센터 전 직원을 응급처치교육 대상에 포함시켜 확대 추진한다.

 

특히, 동 행정복지센터는 유동 인구가 많고 어르신들의 방문이 잦아 이번 응급처치교육을 통해 직원들이 급성심정지환자 발생 시 당황하지 않고 빠르게 대처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번 응급처치 교육은 일반인을 대상으로 2월부터 11월까지 매월 셋째주 중 1회 실시할 예정이며, 교육 참여 신청은 통합응급의료정보사이트(https://portal.nemc.or.kr:444/)와 남구보건소 전화 신청으로도 가능하다.

 

주요 내용으로는 ▲응급상황 발생 시 행동 요령 ▲심폐소생술 방법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법 ▲마네킹을 이용한 심폐소생술 실습 ▲자동심장충격기 사용 실습 등 응급상황 발생 시 효과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실제 상황을 가정하여 실습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한편, 남구보건소는 지난해 지역 주민뿐만 아니라 남구청 공무원을 대상으로 총 24회 759명에게 응급처치교육을 실시했다.

   

조재구 남구청장은“지역 주민들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남구청 전 직원과 주민들을 대상으로 하는 응급처치교육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 남구청 전체 공무원과 주민 대상 응급처치 교육 확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